회원 로그인
회원 가입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.



지역퍼스트 신문보기
나눔/단체 | 치안/안보/소방 | 문화/스포츠뉴스 | 용인뉴스 | 교육/사회복지 | 동영상뉴스
문화/스포츠뉴스    |  퍼스트뉴스  | 문화/스포츠뉴스
용인시, 백군기 시장 “실제 내 집은 아파트 반 채뿐”  
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밴드로 보내기
작성자 퍼스트신문 작성일 20-08-21 14:01 댓글 0

퍼스트신문  / 문화/스포츠뉴스

“실제로 제가 보유한 주택은 아들과 공동소유한 아파트의 반 채가 다입니다.”

백군기 용인시장은 20일 자신이 14채의 주택을 보유했다고 발표한 경실련의 ‘수도권 지자체장 부동산 신고재산 분석’ 결과에 대해 이같이 해명했다.

나머지 13채에 대해 백 시장은 불치의 병으로 사별한 뒤 재혼한 “부인과 부인 소생 아들이 공동으로 소유한 것”이며 그나마도 “작은 원룸 13개가 있는 연립주택이 주택 13채로 둔갑한 것”이라고 설명했다.

또 이 연립주택에 대해 “남편분과 사별한 저희 집사람이 저와 재혼하기 이전인 1995년에 유산으로 받은 대지에 1남1녀를 양육하고자 기존 집을 헐고 지은 약 10평 전후의 소형 원룸 13개의 낡은 연립주택 1동으로 현재는 장성한 자녀가 사실상 재산권을 행사하고 있다”고 덧붙였다.

백 시장과 현재의 부인은 각각 불치의 병으로 배우자와 사별한 뒤 지난 2008년 재혼했는데 서로의 이전 재산에 대해선 전혀 관여하지 않고 있으나 공직자 재산신고에는 포함해왔다.

이 때문에 백 시장은 지난 2018년부터 공직자 재산신고 결과가 나올 때마다 같은 해명을 해왔는데도 경실련이나 언론이 기록을 검증하지 않고 똑같은 실수를 범해 자신을 다주택자로 공개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.

“매번 왜곡된 발표, 보도에 의해 저희 부부는 이미 깊은 상처를 받고 있다”는 것이다.

백 시장은 다만 “나는 이제까지 공직자의 본분을 단 한 번도 잊지 않았다”며 “부디 언론이 사실을 확인하고 정확한 보도를 해주기 바란다”라고 당부했다.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퍼스트뉴스의 최신글
  용인시, 마평동 종합운동장 6만2443㎡ 용인…
  용인시, 백군기시장 기흥저수지 기흥레스피아 현…
  용인시, 처인구 유방동에 택시복지센터 건립
  용인시, 국도 45호선 포곡읍 삼계리 방면 진…
  용인시, 백군기 시장 “실제 내 집은 아파트 …
  용인시, 노후 어린이공원 3곳 도시숲으로 새 …
  용인시, 옛 기흥중 자리 다목적체육시설 건립 …
  용인시, 도시가스 공급 7개 마을 주민들 백군…
  용인시, 경안천 중상류 유역 주택 건축 제한적…
  용인시, 기선교 등 국도45호선 3개 교량 정…
퍼스트신문 - 미래가치를 추구하는 2020년 09월 22일 | 손님 : 1 명 | 회원 : 0 명
퍼스트뉴스
나눔/단체 
치안/안보/소방 
문화/스포츠뉴스 
용인뉴스 
교육/사회복지 
동영상뉴스 
시정
시정 
시의회 
주민자치 
인터뷰
정치인 
경제인 
예술인 
단체장 
우리동네업소소개
음식 
서비스 
판매 
의료 
교육 
매매 
퍼스트신문 회사소개    |    회원가입약관    |    개인정보처리방침    |    청소년보호정책    |   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    |    기사제보    |    광고안내/신청
  • 퍼스트신문 | 발행인 : 김양호 | 편집인 : 김영렬 | TEL : 070-8716-6885
    주소 :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먹갓로서길29 104호 | 사업자등록번호 : 132-86-01106 | 신문사업등록번호: 경기다50146 |
    Copyright© 2015~2020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